젊은 남자의 초상 – Sandro Botticelli

젊은 남자의 초상   Sandro Botticelli

Sandro Botticelli의 그림 “한 젊은이의 초상”. 작품 크기 37.5 x 28.2 cm, 나무, 온도. 이 초상화는 “Cosimo Medici Medalli 메달을 가진 남자의 초상”이후 8 년에서 10 년 후에 쓰여졌다. 예술가가 이전에 만든 정력적 인 의지 이미지 대신에, 내면의 깊숙한 곳에 잠긴 젊은 남자의 이미지가 나온다.

청년의 경험은 숨겨져 있으며 초상화의 이미지에 대한 작가의 해석은이 영적 표현과 일치한다. 영혼의 숨겨진 움직임의 강도는이 꿈꾸는 얼굴에 시력이 집중되고 입의 부드러운 선이 비대칭으로 나타난다.

르네상스 시대에는 명상 적 삶이 활동가의 삶과 분명히 구분되었습니다. 첫 번째는 공익을 목적으로하는 행위에 헌신하고, 두 번째는 개인의 내면 세계와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으며, 개인의 영적 능력을 발전시킵니다. 15 세기 중엽까지는 이성의 의지와 시민의 또는 군대에 대한 의지를 모두 부여한 인물의 초상화 유형이 선호되었습니다.

저명한 사상가와 시인들의 기억에 남는 이미지조차도 적극적이고 영웅적인 이상으로 겹쳐졌습니다. 그러나 점차적으로, 네오 플라톤주의의 개념의 무조건적인 영향 하에서 초상화의 해석에서 “무게 중심”은 명상 적 삶으로 이동한다. 절대적인 아름다움의 근원을 향한 영혼에서의 다양한 시작과 그 포부에 대한 대립의 개념은 초상 이미지에 새로운면을 도입합니다.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1 votes, average: 5.00 out of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