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세바스찬 – 한스 발둥 제단

성 세바스찬   한스 발둥 제단

독일 화가이자 그래픽 아티스트 한스 발둥 (Hans Baldung)은 뒤러의 작업실에서 일하면서 그의 영향력을 경험했다. 그는 완전한 성장으로 묘사 된 누드를 묘사 한 일련의 그림을 저술했습니다. 한스 발둥 (Hans Baldung)의 그림은 이탈리아 르네상스 시대의 거장들의 작품과 흡사하지만, 북유럽 예술의 고유 한 강성을 가지고있다. 인간 육체의 약점을 주제로 한 발둥의 도발 행위는 “소녀와 죽음”의 음모에 매료 된 표현을 발견했다. 한스 발둥 (Hans Baldung)은 또한 신비로운 분위기 속에서 성서적 장면을 그렸다.

그의 생애 마지막 몇 년 동안, 발둥은 벌거 벗은 인체의 이미지에 대한 관심을 발견했습니다. 아티스트의 주요 작품은 프라이 부르크 대성당의 아이콘입니다. 발달가 (Baldunga)의 그림과 나무 껍질에서는 밝은 하이라이트와 대조하여 빛과 그림자를 전달하는 특별한 방법을 만들었습니다.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