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 바구니와 함께 아직도 인생 – 빈센트 반 고흐

사과 바구니와 함께 아직도 인생   빈센트 반 고흐

파리로 이주한 후, 반 고흐는 그림에 대한 그의 견해를 근본적으로 바꿉니다. 인상주의에 대한 아이디어를 꿰뚫어 보면서, 그는 자신이 지금까지의 모습을 보여주고, 각 작품에서 자연광이 모든 것을 풍성하게하는 페인트를 부른다. 이러한 견해를 실제로 실천하고 단어의 완전한 감각으로 인상 주의자가되기 위해 그는 자연으로부터의 풍경을 그리고 집에서 과일과 꽃으로 많은 작품을 만든다.

이시기의 정물 중 일부는 인상주의 그림의 진정한 걸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일부는 반 고흐 (Van Gogh)의 색정적 선물의 발전을 보여주는 삽화입니다. 이 작품에서 작가의 두 가지 매너가 충돌하는 것처럼 보입니다. 음소거 된 음색의 사용을 기반으로 한 이전 고전 음악 및 새롭고 밝고 화려하고 가벼운 노래입니다. 이로 인해, 정물과 조화를 박탈하는 정물의 개별 요소들 사이의 색채와 흑백의 불일치가 눈에 띈다.

배경은 대조되는 노란색과 라일락 색조의 선으로 작성됩니다. 브러시의 빠른 다 방향 움직임은 테이블 표면에 빛의 가벼운 재생을 전달하는 화려한 반짝임의 환상을 만듭니다. 이 그림 같은 배경에는 보라색 바구니가 거의 똑같은 색으로 칠해져 있습니다.

그래픽 정밀도로 직조의 모든 뉘앙스가 표시됩니다. 과일은 또한 그림 퀼리티를 빼앗기고, 작가는 윤곽선을 어두운 색으로 그려 그림자를 부당하게 깊게 만듭니다. etude는 여러 조명에서 다른 세션으로 작성되었다고 가정 할 수 있습니다.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1 votes, average: 5.00 out of 5)